김태은 작가 ‘김치 센세이션’ 개인전-한복칼라와 김치를 소재 추상적표현

티스토리 메뉴 펼치기 댓글수0

교민뉴스

김태은 작가 ‘김치 센세이션’ 개인전-한복칼라와 김치를 소재 추상적표현

호주일보
댓글수0

시드니에서 미술 활동중인 김태은(26 남)작가가 2월 2일 저녁 6시에 시티에 위치한 TAP 갤러리(달링허스트)에서 “김치 센세이션” 이라는 주제로 미술 개인전을 할 예정이다.

김 작가는 2001년 호주에 유학 온뒤 10년동안 호주의 문화와 언어를 배우고 사람들과 교류하며 지내오다 문득, 이제는 반대로 우리 대한민국의 위대한 문화를 이들에게 알려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되어 이번 전시회를 계획했다고 한다. 또한 그림을 통해 우리 문화를 대표할수있는 ‘김치’와 ‘한복’을 소재로하여 추상화시킨 그림을 가지고 전시회를 기획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번 “김치 센세이션”에 전시될 작품들은 기존의 김치를 정물화법으로 표현하는 그림들이 아닌 김치를 만드는 방법 그 자체를 그대로 그림에 옮긴 독특한 추상적 스타일로 제작했다고 한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전통 의상인 색동저고리에 사용되는 색감들이 김치의 갖가지 양념재료가 되어 소금에 버무려져 문 위에 표현되기도 했다.

그는 올해 한.호 수교 50주년을 맞는 2011년, 호주의 많은 사람들에게 대한민국의 김치와 한복을 소개할수있는 좋은 문화교류의 순간이 되길 희망하면서 작품을 준비했다고 한다. 그리고 전시후 4월말에는 서울 호암 아트홀에서 열릴 한.호수교 50주년 미술 전시회에 참가하여 보다 폭넓은 문화교류에 이바지 할 예정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그는 시드니에서 중고등학교를 마치고 University of New South Walse 대학교 부설 미대 College of Fine Art 미술학과를 졸업후 현재는 같은 곳에서 올해 대학원 졸업을 앞두고 있다고 한다. 현재 아직도 공부를 해야하는 학생이다보니 전시회를 준비하는데 있어서 많은 어려움이 있었고, 심적 부담감도 컸다고 한다.

하지만, 주변에 많은 분들이 도와주고 격려해줘서, 지치고 힘들때마다 포기하지않고 2010년 한해동안 준비를 계속 해올 수가 있었다고 말했다. 김 작가는 외국인들 뿐 아니라 호주에 살고있는 교민들이 많이 참석해 우리 문화도 알리고, 작품도 감상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시회 입장료는 무료이며 외국인 입맛에 맞춘 간단한 김치요리와 한국 전통무용 이벤트도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전시회 오픈식은 2월2일(수) 저녁 6시부터 8시30분까지 열릴예정이다.
장소는 TAP Gallery 1층이며 주소는 1/278 Palmer Street Darlinghurst에 오면 이벤트와 함께 작품을 감상할 수가 있다. 차인순 기자 nzangela77@gmail.com

관련 태그 목록 #교민뉴스
맨위로

https://hojuilbo.tistory.com/2400

신고하기